우리는 무심코 바람에 실려온 별들의 먼지를 일구고
빗물 한 잔에 든 우주를 마신다 - 이합 핫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