천사같은 사람은 평생 스스로 자신이 악마가 아닌지 의심하면서 살고, 악마는 스스로를 천사로 포장하며 산다.